'주간 아이돌' 마마무 솔라 "필리핀 세부서 한국어 잘하는 현지인에 사기 당해"

M admin 0 448
▲ MBC 에브리원 '주간 아이돌' 캡처
'주간 아이돌' 마마무 솔라 "필리핀 세부서 한국어 잘하는 현지인에 사기 당해"

 

'주간 아이돌' 마마무 솔라가 필리핀 세부 여행에서 사기를 당한 일화를 털어놨다.

7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주간 아이돌'에서는 신곡 '별이 빛나는 밤'으로 돌아온 마마무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솔라는 "세부로 여행을 여행을 갔을 때 한국어를 잘하는 현지인을 만났다. 내일 뭐 할 거냐고 묻길래 바다에 갈 거라고 했다. 그랬더니 돈을 미리 내라고 하더라"고 말했다.

이어 "선지급 후 현장으로 나갔는데 없었다. 전화를 하니 30분 후 도착한다고 했지만 결국 안 나왔다. 전화도 받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솔라는 "피해 금액이 한국 돈으로 5만 원에서 10만 원도였다"고 덧붙였다. 홍지예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Author

Lv.1 M admin  최고관리자
200 (2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